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국제계약서 작성 정보, 해외직접투자 정보 - Since 1997
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여정현, 여정현, 여정현의 국제계약서 번역, 영문계약서, 번역, 영작, 국제계약서 작성정보, 해외직접투자 
     

현역 빠지는 7개 시도 너도나도 출마 러시

조선일보 2014.1.20.

[부산·울산·전남, 이미 3選 연임해서 못나와… 대구·대전·경기·전북은 불출마]

7곳 중 새누리 5곳·민주 2곳… 현역 프리미엄 놓친 與 곤혹
경기·대전, 여야 혈전 예고, 전남·북은 민주·安신당 승부


오는 6월 4일 치러지는 전국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현직 시·도지사가 출마하지 않는 곳은 현재까지 7곳이다. '지역 수'로는 7곳 중 새누리당 단체장 지역이 5곳, 민주당은 2곳이다. 부산·울산·전남은 단체장의 연임(連任)을 3선까지로 제한한 규정 때문이고, 대전·대구·경기·전북은 단체장 스스로 불출마 입장을 밝혔다. 여야가 시쳇말로 '계급장 떼고' 정면 대결을 벌이는 지역인 셈이다.

영·호남과 달리 경기와 대전은 지역적으로 어느 정당의 '텃밭'이라 하기 어렵다. 이곳에선 '현역 프리미엄' 혜택을 놓치게 된 새누리당의 피해가 크다는 분석이 많다. 경기는 본지의 신년 여론조사에서 김 지사가 야당 후보들과의 가상 대결에서 지지율이 10~20%포인트 높았다. 대전도 서울신문의 신년 여론조사에서 '염홍철 시장이 시정을 잘했다'는 응답(65.6%)이 '잘못했다'(23.6%)보다 3배 가까이 많았다.

 

 

 


현재 새누리당에선 경기지사 후보로 원유철·정병국 의원이 출마 선언했고 유정복 안전행정장관 등이 거론된다. 그러나 민주당 김진표·원혜영 의원 등과 쉽지 않은 싸움이 예상된다. '안철수 진영'에선 김상곤 경기교육감 영입설이 나오고 있다.

대전에선 새누리당 박성효 의원과 이양희·이재선 전 의원 등이 민주당 권선택 전 의원, '안철수 신당' 선병렬 전 의원 등과 경합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텃밭인 전북과 전남에서 현역 단체장이 출마하지 않게 되면서 안철수 신당 후보와의 싸움에서 고전이 예상된다. 리서치뷰가 작년말 실시한 조사에선 '안철수 신당'의 호남 지지율이 33.7%로 민주당(23.4%)보다 다소 높았다.

민주당 전남지사 후보로는 이낙연·주승용·박지원 의원 등이 경합할 가능성이 있고, 안철수 진영에선 김효석 전 의원 등이 거론된다. 전북의 경우 민주당에서 김춘진·유성엽 의원, 정동영 전 의원, 송하진 전주시장, 임정엽 완주군수 등이, '안철수 진영'에선 강봉균 전 의원 등이 거명된다.

새누리당의 '텃밭'인 부산에선 새누리당과 '안철수 진영' 간 대결이 관심사다. 오거돈 전 해양수산부 장관은 안 의원과 접촉했지만, 아직 '범야 무소속 후보'를 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새누리당에선 서병수·박민식 의원, 권철현 전 주일 대사 등이 출마 의사를 밝힌 상태다. 민주당에선 김영춘 전 최고위원과 이해성 전 청와대 홍보수석 등이 거론된다.

since 1997 Koreanlawyer.com
This website was powered by Ewisoft eCommerce Website Builder.